본문 바로가기
Review/맛집 리뷰

검단사거리역 먹자골목 “배부장 찌개가”

by JIbro 2022. 12. 12.



서울역으로 회사 다닐 때 자주가던 짜글이 집이 있다.
남대문 시장 근처에 있는 된장짜글이 집인데, 그 맛이 생각나 사무실 근처에 짜글이 집을 찾아보다 알게 된 “배부장 찌개가”

배부장 찌개 위치


검단사러기 1번출구로 나와 뒷골목으로 가면 먹자골목으로 이어진다. 약 200미터 정도 직진하면 좌측에 배부장 찌개 집이 있다. 자세한 위치는 지도 참고!

 

카카오맵

당신을 좋은 곳으로 안내 할 지도

m.map.kakao.com



배부장 찌개가 메뉴


주메뉴는 김치찌개와 동태탕인데 짜글이가 먹고 싶었기 때문에 돼지 짜글이 2인분을 시켰다. 가격은 8,500원.
사실 주메뉴를 먹고 싶었는데, 짜글이가 맛있으면 다음에 와서 먹을 생각으로 짜글이로 선택했다.





‘배부장 찌개가’는 국내산 돼지고기만을 사용한다고 한다.




주문한 지 얼마 되지 않아 밑반찬이 나오고, 짜글이가 냄비째 나왔다. 어묵과 시금치, 무채가 나왔는데, 저 무채가 별미였다. 단짠단짠 메뉴 짜글이가 조금 매웠는데 밑반찬들을 잘 버무려 먹으니 달고짜고맵고 적당히 자극적이어서 좋았다.





남자 2인이서 먹기엔 고기양이 조금 부족했다.
그래도 비벼먹기엔 부족하지 않아서 공기밥 하나 더 시켜서 먹으니 짜글이 양이 딱 맞았다.
맵찔이인 나한텐 조금 매워 천천히 식혀가며 먹었는데, 같이 간 일행은 매운 걸 잘 먹는 사람이라 후다닥 빨리 잘도 먹는다.  





배부장 찌개는 육수에 대한 자부심이 있는 것 같다.
그도 그럴 게 짜글이 육수가 맛이 진했던 이유가 이거였나 싶다. 솔직히 남대문 시장에서 먹은 된장짜글이의 맛을 상기시켜줄 정도는 아니었지만, 그래도 또 다른 짜글이의 맛을 볼 수 있었다. 된장과 고추장이라는 베이스가 다르니 ㅎㅎ





가게의 인테리어는 옛날 포차같은 느낌으로 실내가 꾸며져 있다. 점심 먹으러 온 거지만 저녁에 술 먹으러 한번 와보고 싶은 그런 인테리어.
단짠맵의 음식이기에 술이랑 먹으면 더 맛이 좋을 것 같다.





다음엔 주 메뉴였던 생고기 김치찌개와 동태찌개를 먹으러 와야겠다. 사무실 근처에 식당을 하나씩 방문하며 찾는 중에 이런 가게를 찾아서 오늘은 만족했다.

오늘 은근히 살을 에워싸는 추위였는데 땀흘리며 먹고 나오니 춥지도 않고 배도 점심시간도 꽉 잘 채운 기분이다.

-끝-



반응형

댓글0